코로나19 확진자 늘자 편의점 배달 많이 찾았다

by

(서울=연합뉴스) 이신영 기자 =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다시 증가하면서 편의점 배달 서비스를 찾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편의점 CU는 11월 한 달간 배달 이용 건수가 전년 같은 달보다 197.7% 증가했다고 2일 밝혔다.

올해 월평균 신장률이 90% 수준인 점을 고려하면 큰 폭으로 늘어난 것이다.

특히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의 출현이 알려진 11월 마지막 주에는 배달 이용 건수가 2.5배나 증가했다.

CU는 확진자 증가로 긴장감이 높아지자 외부 활동을 줄이고 배달로 식사를 해결하려는 사람들이 많아졌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배달 서비스가 몰리는 시간은 점심(11∼1시·25.4%)과 저녁(17∼19시·30.8%)으로 이 시간대 배달이 전체의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배달 요청 상품은 스낵류(14.2%)와 라면(10.8%), 탄산음료(9.7%), 커피(8.4%), 즉석식(8.1%) 등의 순으로 많았다.

CU는 당분간 배달 수요가 꾸준할 것으로 보고 12월 한 달간 7개 배달 채널에서 일정 금액 이상 구매 시 할인 행사를 한다.

또 겨울 간식으로 인기 있는 군고구마도 두유나 사이다와 함께 배달 서비스로 선보인다. 현재 CU의 배달 가능 상품은 총 1천700여종이다.

편의점 배달 서비스
편의점 배달 서비스

[BGF리테일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eshiny@yna.co.kr

프로필 - 0